한솔아카데미 로고

  • 시험정보
  • 온라인강의

    신규강의UP

  • 모의고사
  • 학습게시판
  • 나의강의실
  • 학원강의
시험정보

공지사항

HOME>시험정보>공지사항

글보기
제목
[수험뉴스] 인공지능으로 구직자-기업 '일자리 매칭' 해준다
글쓴이 한솔아카데미 등록일 2018.12.28 조회수 1,555

노동부 '고용센터 혁신방안'…'취업성공패키지' 서비스도 강화

 

고용센터 혁신방안 시연
고용센터 혁신방안 시연(세종=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지난 26일 정부세종청사 고용노동부에서 관계자가 고용센터 혁신방안에 대해 소개 및 시연하고 있다. cityboy@yna.co.kr
 
 
 

(세종=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빅데이터로 구직자와 기업 정보를 축적해 인공지능(AI)으로 일자리 매칭을 해주는 서비스를 정부가 제공한다.

 

고용노동부는 27일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고용센터 혁신방안'을 발표했다.

 

노동부는 "기존 (고용정보 웹사이트) '워크넷'을 개편해 인공지능 기반 일자리 매칭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이날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AI를 이용한 일자리 매칭이 자리 잡으면 고용센터의 구직자를 위한 기업 탐색 업무가 획기적으로 줄어 센터 직원은 일자리 매칭을 토대로 한 심층 상담에 집중할 수 있을 것으로 노동부는 기대하고 있다.
 

노동부는 워크넷뿐 아니라 'HRD-net', 고용보험시스템 등 기존 일자리 관련 사이트의 대국민 서비스를 통합해 '일자리 통합 포털'(온라인 고용센터)을 구축하기로 했다.

 

구직자와 기업은 일자리 통합 포털에 접속하면 구인, 구직, 직업훈련, 고용보험 등 모든 일자리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구직자에게는 맞춤형 이력서·자기소개서 작성도 지원한다.

 

내년 1월부터는 고용센터에서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챗봇'(Chatbot) 서비스도 제공한다. 구직자가 채팅하듯 온라인 메신저에 일자리 관련 질문을 입력하면 AI가 답변하는 방식이다.

 

인공지능 기반 일자리 매칭 서비스
인공지능 기반 일자리 매칭 서비스[노동부 제공]
 
 

노동부는 고용보험기금 부정수급을 적발하는 데도 빅데이터를 활용할 계획이다. 빅데이터로 부정수급 의심 사업장을 색출하고 자동경보시스템의 정보 분석도 강화한다는 것이다.

 

노동부는 고용센터 출범 20주년을 맞아 혁신방안을 마련했다. 고용센터는 외환 위기 국면인 1998년 고용 민원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설치한 것으로, 현재 전국 100곳에서 운영 중이다.

 

노동부는 고용센터가 실업급여 지급 등 업무에 치중해 취업 지원이라는 본연의 기능은 약해졌다고 보고 이를 다시 활성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고용센터가 운영하는 대표적인 취업 지원 프로그램인 '취업성공패키지' 서비스도 강화하기로 했다. 취업성공패키지는 저소득 취약계층과 청년 등을 위한 맞춤형 취업 지원 사업이다.

 

노동부는 취업성공패키지에 중위소득 30∼60%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최장 3개월간 월 30만원씩 지원하는 구직촉진수당을 신설하고 지역별·대상별 특성을 반영한 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하기로 했다.

 

고용 서비스의 한 축을 담당하는 민간 위탁기관의 서비스 상향 평준화도 유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고용 서비스 품질 인증제를 도입하고 일정 기준을 충족하는 기관에만 일자리 사업 참여를 허용하기로 했다.

 

이재갑 노동부 장관은 "1998년 외환 위기 당시 고용센터가 우리 국민의 고용 안정을 위해 결정적 역할을 수행했던 것처럼 고용 상황이 어려울수록 고용센터의 역할이 막중하다"고 강조했다.

 

고용센터 혁신방안 발표
고용센터 혁신방안 발표(세종=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지난 26일 정부세종청사 고용노동부에서 김영중 고용서비스정책관이 고용센터 혁신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cityboy@yna.co.kr
 
 

ljglo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27 

목록

이전글 [수험뉴스] 국가직 5급 민간경력자 83명 합격…평균경력 8년4개월
다음글 [수험뉴스] 대학생 입사희망 1위는…14%가 삼성전자 선택